이방인

하물며 나도 이방인
너와 나만 모를뿐
우리 모두 이방인

살아보니 늘 주변인이었다.
초중고 학창시절은 변방에서 살았다.
서울에서 보면 전주는 시골이었다.
회사에 가고 청와대에 갔지만 메인스트림은 아니었다.
늘 비주류였다.
주인이 아니었다.

1 thought on “이방인

  1. “살아보니 늘 주변인이었다”라는 이야기가 공감이 갑니다.
    제대로 배우지 못한 제자신 탓에 언제나 기사를 쓰고도
    조마조마하게 기사를 기다려 지켜볼때면 한없이 작아지는
    제자신을 바라보며 그들에 속하지 못하는 이방인이 아닐까
    하는 걱정에 배로 노력을 하는데 막막하네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