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쓰기가 두렵다면

두려운 이유는 두가지다.
낯섦과 모름

우리 뇌는 낯선 것과 마주하먼 두렵다.
이는 글을 쓰는 것으로 해소된다.
자주 쓰면 익숙해진다.

우리 뇌는 모르면 불안하다.
깜깜한 방에 들어가는 것과 같다.
공부해야 해소된다.
알면 두려움 없이 쓴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